1 of 4

물 입자의 우주, Transcending Boundaries / Universe of Water Particles, Transcending Boundaries

teamLab, 2017, Interactive Digital Installation, Sound: Hideaki Takahashi

물 입자의 우주, Transcending Boundaries / Universe of Water Particles, Transcending Boundaries

teamLab, 2017, Interactive Digital Installation, Sound: Hideaki Takahashi

물은, 입자 간 상호 작용을 하는 무수한 물 입자의 연속체로 표현된다. 그리고 물 입자의 움직임에 따라 공간에 선을 그린다. 그 선의 집합을 teamLab이 고안한 ‘초주관 공간’ 논리에 따라 평면화하는 방식으로 폭포를 그린다.


사람들이 작품에 다가가거나 작품 위에 서면, 마치 물길을 가로막는 바위처럼, 사람 스스로가 바위가 되어 물의 흐름을 바꾼다. 작품은 사람들의 움직임에 영향을 받으며 끝없이 변화해 간다. 이 순간의 장면은 두 번 다시 볼 수 없다.


나아가 이 물줄기는 다른 작품에도 영향을 준다.